NewStarRealty.com: 뉴스타 부동산 - 미국 부동산 매매/렌트/리스/LA 아파트 || 커뮤니티 > 오피니언 > [부동산 스토리] 매뉴팩처드 하우징
NewStarRealty.com: 뉴스타 부동산 - 미국 부동산 매매/렌트/리스/LA 아파트

오피니언

성공은 롤모델을 따라하고 그 롤모델을 벤치마킹하는 것이기도합니다. 이 글들은 노심초사 열심히 일하시는 에이전트분들에게 도움이 되고 도덕성을 유지하고 뉴스타화 하기위하여 작성 하였습니다.


New Star Song:  


[부동산 스토리] 매뉴팩처드 하우징

Tonya 2018-04-04 (수) 12:20 3개월전 990

-주택 위기 속 제조된 주택에 관심 늘어
-페니매, 프레디맥 적극적인 역할 나서 

제조된 주택(Manufactured Housing)으로 인해 미국의 주택 위기가 완화될 수 있을까?

미국에서 점점 더 저렴한 주택을 구입하기란 쉽지않을 전망이다. 인벤토리 부족과 주택 가격 상승으로 오너들이 집을 팔기를 꺼리고 있기 때문이다. 또한, 집을 새로 지으려고 해도 지나친 건설비용과 노동력 부족으로 저렴한 주택을 짓기는 더욱 어려울 질 것이 분명해 보인다.

따라서 요즘엔 고급주택을 찾기는 쉬워도 저렴한 주택은 좀처럼 찾기 어려운 상황이다. 이에 대한 해결책으로 제조된 주택에 대한 관심이 커지고 있다. 비용은 적게는 4만5000달러부터 시작된다.

30만 달러 정도의 주택을 찾기가 힘들 때 대안으로 생각해 볼 수 있는 내집마련이라고 볼 수 있다. 요즘 비영리단체에서도 모빌홈을 통해 내집마련을 할 수 있도록 도움을 주고 있다. 

페니매와 프레디맥은 올 1월에 향후 3년 동안 매뉴펙처드 홈에 대해 더 많은 주택 담보 대출을 구입함으로써 저렴한 주택공급을 위한 적극적인 역할을 할 모양새다. 연방주택국도 제조된 주택시장 활성화를 위해 규제를 풀기 위한 대통령의 행정명령 서명을 기다리고 있다.

사실, 1990년대 중반에 몇 년간은 홈이 전체 주택시장으로 확산돼 제조된 주택을 파는 시장이 급성장한 때도 있었다. 여하튼 요즘처럼 저렴한 주택의 공급이 점점 더 부족해지는 시점에서 제조된 주택의 공급은 늘어날 것으로 보인다.

모빌홈의 수리비로 다운페이 보조금을 지급하기도 하고 저소득층들의 주택보급률 향상을 위해 앞으로 모빌홈이 더 많이 공급될 기회가 올 것에 대비해 준비해두는 것도 좋겠다.

오늘날 모빌홈은 부동산 또는 개인 자산으로 분류되는 현상을 보이고 있다. 전통적인 융자방법으로 대출받을 수 있지만 개인자산으로 분류되어 대출도 점차로 쉬워질 전망이다.

하지만, 작은 규모의 융자이고 감가상각이 발생해 담보대출에 대한 위험부담으로 인해 일반적으로 이자율이 높고 대출 기간도 짧은 것이 특징이다. 그러나 페니매나 프레디맥 같은 2차 투자시장이 저렴한 주택에 매뉴팩처드 하우징을 포함시킴으로써 다양한 옵션의 경쟁적인 융자상품들이 생겨날 것이 분명해 보인다.

대개 모빌홈은 규모가 작아서 큰 랜더들은 거의 융자를 안 해주고 있으며 모빌홈이 지어진 연도에 따라 융자를 해주기도 하고 안 해주기도 한다.

여하튼 독점적인 랜더들에 의해서 높은 이자율과 융자비용이 많이 내려 갈 것으로 기대되는 것은 페니매나 프레디맥이 2차 투자기관으로 모빌홈 융자구매를 선언한 상황이기 때문이다. 이미 페니매는 3년 안에 3만 개의 모기지 융자를 구입하겠다고 발표했다. 

연방 정부기관은 제조된 주택에 대한 투자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정책을 수립 중이며 조만간에 가시화될 전망이다. 어쨌든 인벤토리 부족은 전국적인 현상인데 이러한 상황에서 제조된 주택이 주택문제 해결책으로 환영받기를 기대해본다.

내집마련을 준비 중에 있으면서 투자목적이기보다는 저렴한 주거지를 찾고 있다면 제조된 주택을 내집으로 마련해 보는 것도 좋을 것 같다.

이지락/샬롬센터 소장 < 미주 중앙일보 > 

남문기 페이스북 바로가기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우측의 글자를 입력하세요.
관리자 로그인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뉴스타 사가를 핸드폰 벨소리로 지정방법
newstar 2018.01.25 16804
newstar 2018.01.25 16804
★ 뉴스타 부동산 Letterhead & Fax Cover 1
newstar 2011.02.21 60473
newstar 2011.02.21 60473
<공지> 뉴스타 부동산 95기 ( 7 주차) 교육 스케쥴 7월 19…
교육부 2018.07.16 785
교육부 2018.07.16 785
12243 [부동산 이야기] 요즘의 주택거래 환경
Tonya 2018.04.24 887
Tonya 2018.04.24 887
12242 부동산 에이전트 면허갱신 ‘뒷돈’ 일제 단속
Anna 2018.04.24 903
Anna 2018.04.24 903
12241 LA등 주요 도시 '렌트컨트롤' 확대 움직임
Kyunga 2018.04.24 895
Kyunga 2018.04.24 895
12240 태양광 패널 집값 상승 '일등공신'
Tonya 2018.04.23 913
Tonya 2018.04.23 913
12239 <공지> 뉴스타 부동산 94기( 6주차) 교육 스케쥴 4 월 26…
교육부 2018.04.23 905
교육부 2018.04.23 905
12238 기내서 나눠준 사과 들고 내렸다가…美세관 “벌금 500달러”
Jungae 2018.04.23 902
Jungae 2018.04.23 902
12237 고교생 커뮤니티 봉사 어떻게 해야 할까
Jungae 2018.04.23 905
Jungae 2018.04.23 905
12236 1베드룸 보다 스튜디오·2베드룸 선호
Anna 2018.04.23 853
Anna 2018.04.23 853
12235 "뉴스타 로고 박아드립니다."
Anna 2018.04.23 845
Anna 2018.04.23 845
12234 LA한인타운 새 아파트 쏟아진다
Kyunga 2018.04.23 899
Kyunga 2018.04.23 899
12233 알렉스 장, 제니퍼 조, 애니 윤 선생님 금탑을 축하드립니다~~~ 13
제니남 2018.04.23 895
제니남 2018.04.23 895
12232 "3월 전국 주택 가격 8.9% 상승"
Tonya 2018.04.20 947
Tonya 2018.04.20 947
12231 '지구의 날' 맞아 곳곳서 체험 이벤트 풍성
ashley 2018.04.20 961
ashley 2018.04.20 961
12230 달라진 세법…내년 보고 준비는?
Anna 2018.04.20 912
Anna 2018.04.20 912
12229 디즈니랜드 입장권 수천장 실은 트럭 도난
Jungae 2018.04.20 911
Jungae 2018.04.20 911
12228 하이데저트 부동산 시장 10년 래 최고 호황
Kyunga 2018.04.20 937
Kyunga 2018.04.20 937
12227 ‘풀타임’ 바이어 아니면 내집 마련 어렵다
Tonya 2018.04.19 898
Tonya 2018.04.19 898
12226 수영장 있는 집 덜컥 사면 후회한다
Angie An 2018.04.19 973
Angie An 2018.04.19 973
12225 높은 수익에 대한 기대감은 일찍 버려라
Jungae 2018.04.19 886
Jungae 2018.04.19 886
12224 [부동산 가이드] 은퇴와 시니어 단지(3)
Anna 2018.04.19 853
Anna 2018.04.19 853
12223 [부동산 칼럼] 인랜드 엠파이어의 신도시 이스트베일
Kelly 2018.04.19 884
Kelly 2018.04.19 884
12222 “주택보험 없어서 불안해서 못 살겠네”
ashley 2018.04.19 856
ashley 2018.04.19 856
12221 '주변 소개' 25%로 가장 많고, 온라인이 18%
Kyunga 2018.04.19 864
Kyunga 2018.04.19 864
12220 "LA한인타운에 49유닛 대형 콘도…11가·옥스퍼드 인근"
Tonya 2018.04.18 891
Tonya 2018.04.18 891
12219 '버뱅크에 대형 주상복합단지...메트로링크 역 인근'
Sharon 2018.04.18 839
Sharon 2018.04.18 839
12218 한국 부동산 매입시 외환신고 안 하면 처벌
Anna 2018.04.18 874
Anna 2018.04.18 874
12217 '건축비 상승률 1위' LA 주택난 심화
Carol 2018.04.18 859
Carol 2018.04.18 859
12216 조경 기본은 장소·기후에 맞는 수목 선택
Kyunga 2018.04.18 878
Kyunga 2018.04.18 878
12215 [부동산 이야기] 멜로루스(Mello Roos) 세금
Tonya 2018.04.17 909
Tonya 2018.04.17 909
12214 세금보고 끝나 후련? 서류 3년 이상 보관하라 1
Anna 2018.04.17 904
Anna 2018.04.17 904
처음  이전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다음  맨끝


board_bottom_nmk-fb.jpg

o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