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tarRealty.com: 뉴스타 부동산 - 미국 부동산 매매/렌트/리스/LA 아파트 || 커뮤니티 > 오피니언 > 방과후 ‘나홀로 집에’ 어린이 50만명
NewStarRealty.com: 뉴스타 부동산 - 미국 부동산 매매/렌트/리스/LA 아파트

오피니언

성공은 롤모델을 따라하고 그 롤모델을 벤치마킹하는 것이기도합니다. 이 글들은 노심초사 열심히 일하시는 에이전트분들에게 도움이 되고 도덕성을 유지하고 뉴스타화 하기위하여 작성 하였습니다.


New Star Song:  


방과후 ‘나홀로 집에’ 어린이 50만명

Angela 2017-09-13 (수) 09:53 2개월전 299
방과후 ‘나홀로 집에’ 어린이 50만명

▶ 가주 맞벌이가정 자녀 비상 대처법 가르쳐야
LA통합교육구(LAUSD)를 비롯한 남가주 전역의 초·중·고교들이 모두 개학을 해 새 학기에 돌입한 가운데 맞벌이 가정에서 방과 후 홀로 집에 있어야 하는 어린이들이 아직도 많아 캘리포니아 주 전역에서 50만여 명에 달하는 것으로 타나났다.

방과 후 홀로 집을 지키는 일명 ‘열쇠 어린이’(latchkey kid)는 일반적으로 초등학생들이 방과 후부터 부모가 직장에서 돌아올 때까지 집에 혼자 있는 경우를 가리키는 말이다. 원래 1944년 NBC 다큐멘터리에서 처음 쓰인 말로, 제2차 세계대전 당시 남편은 군에, 아내는 일터에 나가느라 아이들이 집에 혼자 남겨져 있던 현상을 가리킨다.

연방 센서스국에 따르면 전국에서 5~14세 이하 아동 9명 중 1명 열쇠 어린이로 나타났으며 캘리포니아 내에서도 50만여 명에 달한다고 캘리포니아주 교육부가 밝혔다. 

 

캘리포니아 주는 현재 자녀를 집에 혼자 놔둘 수 있는 나이를 구체적으로 규정하고 있지는 않지만 연방 교육부는 12세 이상을 권장하고 있다.

교육 전문가들은 열쇠 어린이들이 하루에 적게는 1~2시간, 많게는 4~5시간 부모가 직장에서 돌아오기 전까지 홀로 있는 경우가 많아 만약의 상황에서 범죄에 노출될 위험성이 있다며, 이에 따라 만약 혼자 있게 될 경우 만일에 대비해 안전하게 있는 방법을 가르쳐야 한다고 강조했다.

또 경찰은 어린이들의 학부모들을 대상으로 어른이 집에 올 동안 자녀가 안전하게 있을 수 있도록 조언하는 수칙을 발표했는데 ▲자녀의 등하교길을 정확히 알고 있을 것 ▲자녀가 집에 돌아오거나 정해진 장소에 도착하면 반드시 전화나 텍스트를 보내도록 할 것 ▲GPS가 내장돼 있는 스마트폰을 사용할 것 ▲자녀가 집에 홀로 들어가고 난 후 현관문이나 창문 등 모든 문을 잘 잠그게 할 것 ▲자녀가 비상시 대처할 능력이 있는지 확인할 것 ▲만약 누군가에게 급하게 연락해 도움을 받아야 할 경우에 대비해 가족을 비롯해 이웃, 친지의 연락처를 비치해 놓을 것 ▲자녀가 혼자 있을 때 불이나 지진 등 천재지변이 난다면 어떻게 행동해야 하는지 요령을 숙지시킬 것 등이 권고됐다.

남문기 페이스북 바로가기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우측의 글자를 입력하세요.
관리자 로그인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1438 온카지노 www.99yna.com 타이산게임
온카지노 www.99… 2017.11.17 5
온카지노 www.99… 2017.11.17 5
11437 교황, 선물받은 람보르기니 경매…이라크 기독교 재건에 기부
Marie 2017.11.17 11
Marie 2017.11.17 11
11436 오렌지카운티 10가지 매력
mimi 2017.11.17 10
mimi 2017.11.17 10
11435 전염병 예방주사 성인된 후 한번 더 맞는 게 좋다
Kelly 2017.11.17 12
Kelly 2017.11.17 12
11434 첫 주택구입 정말 힘드네
Angela 2017.11.17 9
Angela 2017.11.17 9
11433 비용·시간 절약, 가상 디자인 인기
Sandy 2017.11.17 10
Sandy 2017.11.17 10
11432 "마일리지 빨리 써라, 1년 뒤 휴지된다"
Ashley 2017.11.17 8
Ashley 2017.11.17 8
11431 [트래블 포토] 여름보다 더 '핫'한 오로라 수도
Angie An 2017.11.17 10
Angie An 2017.11.17 10
11430 공공장소서 떼쓰더라도 화를 참아라
Marie 2017.11.16 24
Marie 2017.11.16 24
11429 뉴스타부동산에서 좋은 정보를 알려드립니다.
Ashley 2017.11.16 26
Ashley 2017.11.16 26
11428 저탄수화물·지중해식·채식···내게 맞는 식단 찾아야
Kelly 2017.11.16 23
Kelly 2017.11.16 23
11427 1년에 두번 또는 에스크로 통해 매달 납부
Angela 2017.11.16 20
Angela 2017.11.16 20
11426 중세 유럽의 정취 가득한 몰타
Angie An 2017.11.16 14
Angie An 2017.11.16 14
11425 범죄 발생 적고 사생활 보호 큰 장점 [게이트 커뮤니티]
Sandy 2017.11.16 13
Sandy 2017.11.16 13
11424 재산세 하루라도 연체하면 10% 벌금
Kyunga 2017.11.16 21
Kyunga 2017.11.16 21
11423 "로컬 업소의 세일부터 살펴라"…블랙프라이데이 쇼핑 팁
Marie 2017.11.15 28
Marie 2017.11.15 28
11422 에인절스 구장 근처 무료 셔틀버스4
Karen 2017.11.15 54
Karen 2017.11.15 54
11421 '대니얼 김, 크레센타밸리 타운의원 당선'
Sharon 2017.11.15 33
Sharon 2017.11.15 33
11420 연말시즌 소매체인들 ‘가격전쟁’ 돌입
Angela 2017.11.15 40
Angela 2017.11.15 40
11419 미국 부동산 시장 ‘버블’ 아니다
Kelly 2017.11.15 52
Kelly 2017.11.15 52
11418 "기상이변 땐 출근 마세요"…'기후휴가' 도입 기업 늘…
Sandy 2017.11.15 42
Sandy 2017.11.15 42
11417 11월 다낭 날씨 및 다낭 여행 정보는 “다낭콜센터”에서
Angie An 2017.11.15 23
Angie An 2017.11.15 23
11416 [부동산 가이드] 알짜배기 매물 케롤리 / 뉴스타부동산 명예부사…
Kyunga 2017.11.15 36
Kyunga 2017.11.15 36
11415 셰비 콜벳 신형 공개…최고 속도 시속 210마일
Marie 2017.11.14 46
Marie 2017.11.14 46
11414 차압주택 전체 매매의 2.2% 차지
Marie 2017.11.14 37
Marie 2017.11.14 37
11413 “생활습관 바꾸고 장기적 투자”
Ashley 2017.11.14 46
Ashley 2017.11.14 46
11412 유방암 “완치” 방심 못해···20년 후 재발도
Angela 2017.11.14 49
Angela 2017.11.14 49
11411 2018 새해 칼렌다 마지막 주문 받습니다.
나컴 2017.11.14 41
나컴 2017.11.14 41
11410 “12월10일까지 재산세 납부하세요”
Kelly 2017.11.14 43
Kelly 2017.11.14 43
11409 美 심장학회, 혈압지침 하향 조정…'130 이상 고혈압'
Sandy 2017.11.14 55
Sandy 2017.11.14 55
글쓰기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board_bottom_nmk-fb.jpg

o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