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tarRealty.com: 뉴스타 부동산 - 미국 부동산 매매/렌트/리스/LA 아파트 || 커뮤니티 > 오피니언 > 경기 덜 타는 지역에 구입하면 침체 걱정 ‘뚝’
NewStarRealty.com: 뉴스타 부동산 - 미국 부동산 매매/렌트/리스/LA 아파트

오피니언

성공은 롤모델을 따라하고 그 롤모델을 벤치마킹하는 것이기도합니다. 이 글들은 노심초사 열심히 일하시는 에이전트분들에게 도움이 되고 도덕성을 유지하고 뉴스타화 하기위하여 작성 하였습니다.


New Star Song:  


경기 덜 타는 지역에 구입하면 침체 걱정 ‘뚝’

angie 2017-04-20 (목) 09:37 6개월전 414
경기 덜 타는 지역에 구입하면 침체 걱정 ‘뚝’

▶ 시장 안정적 도시는 주로 대도시 인근 중소도시

경기의 영향을 덜 받는 지역에 주택을 구입하면 집값 하락 압박이 덜하다. [AP]

리얼티 닷컴 선정 거품론 ‘무풍지대’ 도시

최악의 주택 시장 침체가 발생한 지 10년이 되어간다. 지난 10년동안 주택 시장은 지옥과 천국을 경험했다. 주택 시장 침체로 하루 아침에 정든 집을 잃고 아직도‘외상 후 스트레스 장애’로 고통 받는 사람들이 많다. 힘들었던 시절이 떠올라 여전히 내집 장만대신 세입자 신분으로 살아가는 이유다. 주택 시장은 이미 수년째 견고한 회복세를 유지중이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최근 거품론이 서서히 제기되고 있다. 언제 닥칠지 모르는 주택 시장 침체가 걱정이라면 주변 경기에 영향을 받지 않는 지역에 주택을 구입하면 된다. 온라인 부동산 업체 리얼터 닷컴이 거품론 무풍 지대 도시를 선정했다.

■ 포트 콜린스

콜로라도주에서 4번째로 큰 도시인 포트 콜린스는 과거 주택 시장 침체의 영향이 비껴간 지역이다. 지역 부동산 협회에 따르면 주택 시장 침체 당시 전국 곳곳이 집값 폭락으로 몸살을 앓았지만 포트 콜린스의 집값은 안정적인 수준을 유지했다.

포트 콜린스 현재 주택 중간 가격은 약 37만6,000달러로 주택 시장 과열 현상이 심화되고 있는 인근 덴버에 비해 약 25%나 낮다.

약 한시간 거리인 보울더의 집값과 비교하면 무려 약 40%나 과소평가된 지역이다. 침체가 발생하더라도 현재 약 7%대인 연간 주택 가격 상승률이 유지될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되는 이유다. 포트 콜린스에는 콜로라도 주립대를 비롯, 휴렛 팩커드, 인텔 등 첨단 대기업이 자리잡고 있다. 인구는 약 16만명 수준이고 실업률은 약 2.9%로 매우 낮은 편이다.

■ 매디슨

위스콘신주의 매디슨시는 책임감 있는 주택 소유주들이 모여 사는 곳으로 유명하다. 침체기를 거치면서 무분별한 모기지 대출에 나서는 주택 소유주 비율이 매우 낮아 졌다. 지역 부동산 협회에 따르면 매디슨 주택 소유주들의 ‘부채상환비율’(DTI)이 매우 낮아 차압이나 숏세일 위험이 타 도시에 비해 현저히 낮다.

실제로 지난해 4분기 차압 주택수는 약 28채로 지역 전체 주택숫자의 약 2%에도 해당되지 않는다. 매디슨시의 주택 중간 가격은 약 27만2,500달러로 연간 약 10%가 넘는 주택 가격 상승률을 기록 중이다.

■ 던햄

서부에 실리콘 밸리가 있다면 남동부에는 던햄이 있다. 명문 듀크대와 노스캐롤라이나 대학 채플 힐 캠퍼스가 위치한 던햄에는 최근 첨단 기술 ‘스타트 업’ 업체들의 창업 열풍이 불고 있다. IBM과 시스코를 비롯 200여개가 넘는 첨단 업체들 밀집, 주택 시장 수요를 책임지고 있다. 수요는 높은 반면 주택 중간 가격은 약 32만달러대로 젊은층 수요자들의 구입 가격대로 무난한 수준이다. 던햄 지역의 주택 가격은 현재 연간 약 10%대의 상승률을 보이고 있다.

■ 호놀룰루

호놀룰루 주택 중간 가격은 약 65만달러로 비교적 높은 편이지만 주택 시장 성적표는 매우 우수하다. 차압률 약 2% 내외, 깡통 주택 비율 약 4%, 실업률 약 2.8%로 주택 시장 침체 우려가 전혀 없는 곳이다. 주택 시장 침체 당시에도 내국인 수요는 물론 외국인 수요가 몰려들면서 침체의 영향을 전혀 받지 않고 주택 시장 성장세를 유지할 수 있었다.

고용 시장이 안정적인 지역이 주택 시장 침체의 영향을 덜 받는다. 이런 도시들로는 대도시 인근 중소도시들이 많이 포함된다. [AP]


■ 그린빌

사우스 캐롤라이나주 그린빌의 현재 주택 중간 가격은 약 23만4,000달러로 매우 저렴한 편이다. 지역 부동산 전문가들에 따르면 그린빌에는 최근 젊은층 주택 구입자들이 속속 모여들고 있다. 인근 대도시 샬럿이나 애틀랜타에서 집을 처분하고 취업 기회를 찾아 그린빌로 이주하는 젊은층 인구가 최근 급격히 늘고 있다.

다국적 대기업 3M과 GE, 미쉘린 등이 그린빌의 주요 기업들로 안정적인 고용 시장을 책임지고 있다. 그린빌 주택 시장이 안정적인 또다른 이유는 주택 매물 공급이 원활히 이뤄지고 있다는 것이다. 최근 재개발 붐이 일면서 신규 주택 공급이 수요와 균형을 이루며 안정적인 주택 시장 회복을 이끌고 있다.

■ 앤 아버

미시건 주립대의 고향인 앤 아버는 탄탄한 지역 경제를 바탕으로 주택 시장 침체 우려가 없는 곳이다. 지역 부동산 에이전트에 따르면 실직으로 앤 아버를 떠나는 주민이 없을 정도로 안정적인 지역 경제가 주택 시장을 지탱하고 있다.

박물관과 공연장이 많은 것으로도 유명한 앤 아버는 주민들의 교육수준이 전국에 가장 높은 것으로도 잘 알려져 있다. 앤 아버의 주택 중간 가격은 약 28만6,000달러로 연간 약 10%의 상승률을 기록하고 있다.

■ 맨체스터

보스턴과 출퇴근 거리에 위치한 뉴 햄프셔주는 보스턴 지역 주택 수요가 흡수되는 지역이다. 보스턴 지역의 부족한 주택 재고와 살인적인 주택 가격을 피해 맨체스터에 주택을 구입하려는 수요가 많다.

반면 주택 가격은 보스턴의 약 3분의2수준에 불과하고 주택 매물 재고가 충분해 어렵지 않게 주택 구입이 가능하다. 현재 주택 중간 가격은 약 29만3,500달러이며 연간 주택 가격 상승률은 약 9%대다.

<준 최 객원 기자>

남문기 페이스북 바로가기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우측의 글자를 입력하세요.
관리자 로그인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1284 'Me too' 약자들의 용기
marie 2017.10.23 14
marie 2017.10.23 14
11283 <공지> 뉴스타 부동산 92 기( 3 주차) 교육 스케쥴 10 월 …
교육부 2017.10.23 17
교육부 2017.10.23 17
11282 금주의 뉴스타 에이전트 활동일지
Jonh 2017.10.23 27
Jonh 2017.10.23 27
11281 100도 폭염·강풍…남가주 산불 비상
Hyunjung 2017.10.23 19
Hyunjung 2017.10.23 19
11280 원인 모르는 소리 들리면 집안에‘이상’신호
Jungae 2017.10.23 25
Jungae 2017.10.23 25
11279 "뉴스타로고 박아드립니다."
Sandy 2017.10.23 12
Sandy 2017.10.23 12
11278 보고도 믿기지 않는 바다 위 쓰레기 섬…플라스틱이 문제다
Sandy 2017.10.23 17
Sandy 2017.10.23 17
11277 '욜로' 열풍에 나홀로 여행족 늘어…관련 마케팅 활발
angie 2017.10.23 17
angie 2017.10.23 17
11276 [부동산 가이드] 부동산 재산세 절세 이상규/ 뉴스타부동산 명…
Kyunga 2017.10.23 20
Kyunga 2017.10.23 20
11275 이 영주, 김 수연, 켈리 김 선생님 금탑을 축하드립니다~~~ 10
제니 남 2017.10.23 34
제니 남 2017.10.23 34
11274 LA 다저스, 29년만에 월드시리즈 진출
newstar 2017.10.20 45
newstar 2017.10.20 45
11273 [보도] 부산.울산 등에 역이민자 위한 '국제복합도시 건립&…
newstar 2017.10.20 50
newstar 2017.10.20 50
11272 아침식사 거르면 혈관 막히기 쉽다
Ashley 2017.10.20 50
Ashley 2017.10.20 50
11271 빅원 오면 대처법을 아시나요
kelly 2017.10.20 54
kelly 2017.10.20 54
11270 [제33회 아리랑축제 첫날] 다채로운 공연·먹거리…즐거운 페스…
Garden Grove 사… 2017.10.20 71
Garden Grove 사… 2017.10.20 71
11269 Morris Peak (7215’) , 송림의 섬 사방으로 눈부신 사막의 바다…
michelle 2017.10.20 34
michelle 2017.10.20 34
11268 이런 이웃 옆집 살면 피곤해요
Angela 2017.10.20 26
Angela 2017.10.20 26
11267 “기쁨과 추억 나누는 이벤트 중심지”
angie 2017.10.20 26
angie 2017.10.20 26
11266 [미국부동산] 상가 건물은 관리 쉽고 아파트는 안정적
Kara 2017.10.20 34
Kara 2017.10.20 34
11265 우주여행 짐 꾸려볼까?
marie 2017.10.19 32
marie 2017.10.19 32
11264 추억의 먹거리·다양한 공연 “함께 즐겨요(아리랑 축제 오늘 개…
Karen 2017.10.19 35
Karen 2017.10.19 35
11263 클로징 비용 낮추면 주택구입‘성공’
kelly 2017.10.19 34
kelly 2017.10.19 34
11262 호텔 보안요원 라스베가스 총격 증언
Garden Grove 사… 2017.10.19 42
Garden Grove 사… 2017.10.19 42
11261 크레딧 점수 올리고 카드빚은 줄여야
Angela 2017.10.19 39
Angela 2017.10.19 39
11260 “스마트폰이 미국인들을 죽이고 있다”
michelle 2017.10.19 27
michelle 2017.10.19 27
11259 죽기 전에 꼭 가봐야 할 곳, 자타공인 1위
angie 2017.10.19 28
angie 2017.10.19 28
11258 시청 방문해 증·개축 여부 직접 확인해야
Kara 2017.10.19 34
Kara 2017.10.19 34
11257 ADU (Accessory Dwelling unit)
linda2016 2017.10.18 44
linda2016 2017.10.18 44
11256 "스마트폰 무료 앱 해킹 사기 주의"
marie 2017.10.18 38
marie 2017.10.18 38
11255 나이 상관없이 혈관 건강 위협하는 '복병'
sharon 2017.10.18 39
sharon 2017.10.18 39
글쓰기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board_bottom_nmk-fb.jpg

o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