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 오피니언 > 경기 덜 타는 지역에 구입하면 침체 걱정 ‘뚝’
뉴스타 커뮤니티
   부동산 뉴스

   뉴스타 소식

   내집 마련 가이드


HOME >> COMMUNITY

뉴스타 오피니언

성공은 롤모델을 따라하고 그 롤모델을 벤치마킹하는 것이기도합니다. 이 글들은 노심초사 열심히 일하시는 에이전트분들에게 도움이 되고 도덕성을 유지하고 뉴스타화 하기위하여 작성 하였습니다.
New Star Song:  

경기 덜 타는 지역에 구입하면 침체 걱정 ‘뚝’

angie 2017-04-20 (목) 09:37 2개월전 172
경기 덜 타는 지역에 구입하면 침체 걱정 ‘뚝’

▶ 시장 안정적 도시는 주로 대도시 인근 중소도시

경기의 영향을 덜 받는 지역에 주택을 구입하면 집값 하락 압박이 덜하다. [AP]

리얼티 닷컴 선정 거품론 ‘무풍지대’ 도시

최악의 주택 시장 침체가 발생한 지 10년이 되어간다. 지난 10년동안 주택 시장은 지옥과 천국을 경험했다. 주택 시장 침체로 하루 아침에 정든 집을 잃고 아직도‘외상 후 스트레스 장애’로 고통 받는 사람들이 많다. 힘들었던 시절이 떠올라 여전히 내집 장만대신 세입자 신분으로 살아가는 이유다. 주택 시장은 이미 수년째 견고한 회복세를 유지중이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최근 거품론이 서서히 제기되고 있다. 언제 닥칠지 모르는 주택 시장 침체가 걱정이라면 주변 경기에 영향을 받지 않는 지역에 주택을 구입하면 된다. 온라인 부동산 업체 리얼터 닷컴이 거품론 무풍 지대 도시를 선정했다.

■ 포트 콜린스

콜로라도주에서 4번째로 큰 도시인 포트 콜린스는 과거 주택 시장 침체의 영향이 비껴간 지역이다. 지역 부동산 협회에 따르면 주택 시장 침체 당시 전국 곳곳이 집값 폭락으로 몸살을 앓았지만 포트 콜린스의 집값은 안정적인 수준을 유지했다.

포트 콜린스 현재 주택 중간 가격은 약 37만6,000달러로 주택 시장 과열 현상이 심화되고 있는 인근 덴버에 비해 약 25%나 낮다.

약 한시간 거리인 보울더의 집값과 비교하면 무려 약 40%나 과소평가된 지역이다. 침체가 발생하더라도 현재 약 7%대인 연간 주택 가격 상승률이 유지될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되는 이유다. 포트 콜린스에는 콜로라도 주립대를 비롯, 휴렛 팩커드, 인텔 등 첨단 대기업이 자리잡고 있다. 인구는 약 16만명 수준이고 실업률은 약 2.9%로 매우 낮은 편이다.

■ 매디슨

위스콘신주의 매디슨시는 책임감 있는 주택 소유주들이 모여 사는 곳으로 유명하다. 침체기를 거치면서 무분별한 모기지 대출에 나서는 주택 소유주 비율이 매우 낮아 졌다. 지역 부동산 협회에 따르면 매디슨 주택 소유주들의 ‘부채상환비율’(DTI)이 매우 낮아 차압이나 숏세일 위험이 타 도시에 비해 현저히 낮다.

실제로 지난해 4분기 차압 주택수는 약 28채로 지역 전체 주택숫자의 약 2%에도 해당되지 않는다. 매디슨시의 주택 중간 가격은 약 27만2,500달러로 연간 약 10%가 넘는 주택 가격 상승률을 기록 중이다.

■ 던햄

서부에 실리콘 밸리가 있다면 남동부에는 던햄이 있다. 명문 듀크대와 노스캐롤라이나 대학 채플 힐 캠퍼스가 위치한 던햄에는 최근 첨단 기술 ‘스타트 업’ 업체들의 창업 열풍이 불고 있다. IBM과 시스코를 비롯 200여개가 넘는 첨단 업체들 밀집, 주택 시장 수요를 책임지고 있다. 수요는 높은 반면 주택 중간 가격은 약 32만달러대로 젊은층 수요자들의 구입 가격대로 무난한 수준이다. 던햄 지역의 주택 가격은 현재 연간 약 10%대의 상승률을 보이고 있다.

■ 호놀룰루

호놀룰루 주택 중간 가격은 약 65만달러로 비교적 높은 편이지만 주택 시장 성적표는 매우 우수하다. 차압률 약 2% 내외, 깡통 주택 비율 약 4%, 실업률 약 2.8%로 주택 시장 침체 우려가 전혀 없는 곳이다. 주택 시장 침체 당시에도 내국인 수요는 물론 외국인 수요가 몰려들면서 침체의 영향을 전혀 받지 않고 주택 시장 성장세를 유지할 수 있었다.

고용 시장이 안정적인 지역이 주택 시장 침체의 영향을 덜 받는다. 이런 도시들로는 대도시 인근 중소도시들이 많이 포함된다. [AP]


■ 그린빌

사우스 캐롤라이나주 그린빌의 현재 주택 중간 가격은 약 23만4,000달러로 매우 저렴한 편이다. 지역 부동산 전문가들에 따르면 그린빌에는 최근 젊은층 주택 구입자들이 속속 모여들고 있다. 인근 대도시 샬럿이나 애틀랜타에서 집을 처분하고 취업 기회를 찾아 그린빌로 이주하는 젊은층 인구가 최근 급격히 늘고 있다.

다국적 대기업 3M과 GE, 미쉘린 등이 그린빌의 주요 기업들로 안정적인 고용 시장을 책임지고 있다. 그린빌 주택 시장이 안정적인 또다른 이유는 주택 매물 공급이 원활히 이뤄지고 있다는 것이다. 최근 재개발 붐이 일면서 신규 주택 공급이 수요와 균형을 이루며 안정적인 주택 시장 회복을 이끌고 있다.

■ 앤 아버

미시건 주립대의 고향인 앤 아버는 탄탄한 지역 경제를 바탕으로 주택 시장 침체 우려가 없는 곳이다. 지역 부동산 에이전트에 따르면 실직으로 앤 아버를 떠나는 주민이 없을 정도로 안정적인 지역 경제가 주택 시장을 지탱하고 있다.

박물관과 공연장이 많은 것으로도 유명한 앤 아버는 주민들의 교육수준이 전국에 가장 높은 것으로도 잘 알려져 있다. 앤 아버의 주택 중간 가격은 약 28만6,000달러로 연간 약 10%의 상승률을 기록하고 있다.

■ 맨체스터

보스턴과 출퇴근 거리에 위치한 뉴 햄프셔주는 보스턴 지역 주택 수요가 흡수되는 지역이다. 보스턴 지역의 부족한 주택 재고와 살인적인 주택 가격을 피해 맨체스터에 주택을 구입하려는 수요가 많다.

반면 주택 가격은 보스턴의 약 3분의2수준에 불과하고 주택 매물 재고가 충분해 어렵지 않게 주택 구입이 가능하다. 현재 주택 중간 가격은 약 29만3,500달러이며 연간 주택 가격 상승률은 약 9%대다.

<준 최 객원 기자>

남문기 페이스북 바로가기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우측의 글자를 입력하세요.
관리자 로그인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0793 뉴스타 토요 산악회 모집 합니다. 1
나컴 2017.06.23 29
나컴 2017.06.23 29
10792 “저소득층 세입자도 내집 마련 가능하다”
Angela 2017.06.22 27
Angela 2017.06.22 27
10791 집에 관련된 모든 손실 보상하지 않아
marie 2017.06.22 30
marie 2017.06.22 30
10790 뉴스타장학재단 제17회 정기이사회 개최 신문기사 (한국, 중앙 …
경영지원실 2017.06.22 52
경영지원실 2017.06.22 52
10789 물과 감귤류 음료 마시면 결석예방 도움
angie 2017.06.22 31
angie 2017.06.22 31
10788 높은 가격 기대하면서 자잘한 수리는 외면
Kara 2017.06.22 33
Kara 2017.06.22 33
10787 라크레센타, 라캐나다 서머 비치 버스 운행 소식
sharon 2017.06.21 43
sharon 2017.06.21 43
10786 2017년 6월 19일 합동미팅 & 제 17회 뉴스타장학재단 정기장학이… 3
경영지원실 2017.06.20 121
경영지원실 2017.06.20 121
10785 ●야외활동 중 응급상황 대처법
Angela 2017.06.20 40
Angela 2017.06.20 40
10784 “남가주 절절 끓는다” 100도 육박 기온 21일까지
Garden Grove 사… 2017.06.20 37
Garden Grove 사… 2017.06.20 37
10783 <공지> 뉴스타 부동산 제 90 기(7 주차) 에이젠트 실무교…
교육부 2017.06.19 68
교육부 2017.06.19 68
10782 뉴스타 로고를 새기세요.
Garden Grove 2017.06.19 35
Garden Grove 2017.06.19 35
10781 김 영주, 브라이언 양 선생님 금탑을 축하드립니다~~~ 13
제니 남 2017.06.19 45
제니 남 2017.06.19 45
10780 주택 단기 임대하려면 보험약관·로컬정부 규정 확인
marie 2017.06.16 42
marie 2017.06.16 42
10779 [보도] $880K Donation After Third Cancer Surgery (중앙일보)
newstar 2017.06.16 49
newstar 2017.06.16 49
10778 이자율, 클로징비용, 포인트 등 따져야
Angela 2017.06.16 45
Angela 2017.06.16 45
10777 파더스데이 어떤 선물 하면 좋을까…실속과 정성 담긴 아이템으…
angie 2017.06.15 58
angie 2017.06.15 58
10776 [보도]"꿈을 꾸고 있기에 은퇴란 없습니다" (중앙일보)
Angela 2017.06.15 48
Angela 2017.06.15 48
10775 '바이어 많다' 안일하게 대처하면 제값 못받아
Kara 2017.06.15 62
Kara 2017.06.15 62
10774 '여름방학 자녀 건강 관리...올해는 모기조심해야'
sharon 2017.06.14 35
sharon 2017.06.14 35
10773 가을학기부터 무료 온라인 강의·교재 제공
jane 2017.06.14 52
jane 2017.06.14 52
10772 <공지> 뉴스타 부동산 제 90 기(6 주차) 에이젠트 실무교…
교육부 2017.06.13 72
교육부 2017.06.13 72
10771 미국 진출 한국 업체들 프랜차이즈화 는다
Garden Grove 사… 2017.06.13 45
Garden Grove 사… 2017.06.13 45
10770 뉴스타 로고를 새기세요.
Garden Grove 2017.06.12 43
Garden Grove 2017.06.12 43
10769 마가렛 최, 제이슨 성 선생님 금탑을 축하드립니다~~~ 12
제니 남 2017.06.12 76
제니 남 2017.06.12 76
10768 예산 초과하는 비싼 주택 방문은 시간 낭비
Angela 2017.06.09 60
Angela 2017.06.09 60
10767 좋은 학군 필요하거나 집 작다고 느낄때
marie 2017.06.08 70
marie 2017.06.08 70
10766 첫 주택 구입해 봐야 알게 되는 교훈들
linda2016 2017.06.08 81
linda2016 2017.06.08 81
10765 집 살 때는 무엇보다 ‘위치’가 중요
angie 2017.06.08 70
angie 2017.06.08 70
10764 군복무자 노다운시 42만4100달러까지 융자
Angela 2017.06.08 62
Angela 2017.06.08 62
글쓰기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board_bottom_nmk-fb.jpg



매물찾기 | 오피스 | 에이전트 | 커뮤니티 | 회사소개 | 계열사소개 | 한국부동산
ⓒ 1992-2012 New Star Realty Inc. All rights reserved.
Licensed in the State of California. Jenny Sung-Won Nam, DRE# 01096925
책임한계와 법적고지    
Powered By NIT eConsulting    
3030 W. 8th St. #200, Los Angeles, CA 90005  Tel 213-385-498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