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 오피니언 > 경기 덜 타는 지역에 구입하면 침체 걱정 ‘뚝’
뉴스타 커뮤니티
   부동산 뉴스

   뉴스타 소식

   내집 마련 가이드


HOME >> COMMUNITY

뉴스타 오피니언

성공은 롤모델을 따라하고 그 롤모델을 벤치마킹하는 것이기도합니다. 이 글들은 노심초사 열심히 일하시는 에이전트분들에게 도움이 되고 도덕성을 유지하고 뉴스타화 하기위하여 작성 하였습니다.
New Star Song:  

경기 덜 타는 지역에 구입하면 침체 걱정 ‘뚝’

angie 2017-04-20 (목) 09:37 7일전 80
경기 덜 타는 지역에 구입하면 침체 걱정 ‘뚝’

▶ 시장 안정적 도시는 주로 대도시 인근 중소도시

경기의 영향을 덜 받는 지역에 주택을 구입하면 집값 하락 압박이 덜하다. [AP]

리얼티 닷컴 선정 거품론 ‘무풍지대’ 도시

최악의 주택 시장 침체가 발생한 지 10년이 되어간다. 지난 10년동안 주택 시장은 지옥과 천국을 경험했다. 주택 시장 침체로 하루 아침에 정든 집을 잃고 아직도‘외상 후 스트레스 장애’로 고통 받는 사람들이 많다. 힘들었던 시절이 떠올라 여전히 내집 장만대신 세입자 신분으로 살아가는 이유다. 주택 시장은 이미 수년째 견고한 회복세를 유지중이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최근 거품론이 서서히 제기되고 있다. 언제 닥칠지 모르는 주택 시장 침체가 걱정이라면 주변 경기에 영향을 받지 않는 지역에 주택을 구입하면 된다. 온라인 부동산 업체 리얼터 닷컴이 거품론 무풍 지대 도시를 선정했다.

■ 포트 콜린스

콜로라도주에서 4번째로 큰 도시인 포트 콜린스는 과거 주택 시장 침체의 영향이 비껴간 지역이다. 지역 부동산 협회에 따르면 주택 시장 침체 당시 전국 곳곳이 집값 폭락으로 몸살을 앓았지만 포트 콜린스의 집값은 안정적인 수준을 유지했다.

포트 콜린스 현재 주택 중간 가격은 약 37만6,000달러로 주택 시장 과열 현상이 심화되고 있는 인근 덴버에 비해 약 25%나 낮다.

약 한시간 거리인 보울더의 집값과 비교하면 무려 약 40%나 과소평가된 지역이다. 침체가 발생하더라도 현재 약 7%대인 연간 주택 가격 상승률이 유지될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되는 이유다. 포트 콜린스에는 콜로라도 주립대를 비롯, 휴렛 팩커드, 인텔 등 첨단 대기업이 자리잡고 있다. 인구는 약 16만명 수준이고 실업률은 약 2.9%로 매우 낮은 편이다.

■ 매디슨

위스콘신주의 매디슨시는 책임감 있는 주택 소유주들이 모여 사는 곳으로 유명하다. 침체기를 거치면서 무분별한 모기지 대출에 나서는 주택 소유주 비율이 매우 낮아 졌다. 지역 부동산 협회에 따르면 매디슨 주택 소유주들의 ‘부채상환비율’(DTI)이 매우 낮아 차압이나 숏세일 위험이 타 도시에 비해 현저히 낮다.

실제로 지난해 4분기 차압 주택수는 약 28채로 지역 전체 주택숫자의 약 2%에도 해당되지 않는다. 매디슨시의 주택 중간 가격은 약 27만2,500달러로 연간 약 10%가 넘는 주택 가격 상승률을 기록 중이다.

■ 던햄

서부에 실리콘 밸리가 있다면 남동부에는 던햄이 있다. 명문 듀크대와 노스캐롤라이나 대학 채플 힐 캠퍼스가 위치한 던햄에는 최근 첨단 기술 ‘스타트 업’ 업체들의 창업 열풍이 불고 있다. IBM과 시스코를 비롯 200여개가 넘는 첨단 업체들 밀집, 주택 시장 수요를 책임지고 있다. 수요는 높은 반면 주택 중간 가격은 약 32만달러대로 젊은층 수요자들의 구입 가격대로 무난한 수준이다. 던햄 지역의 주택 가격은 현재 연간 약 10%대의 상승률을 보이고 있다.

■ 호놀룰루

호놀룰루 주택 중간 가격은 약 65만달러로 비교적 높은 편이지만 주택 시장 성적표는 매우 우수하다. 차압률 약 2% 내외, 깡통 주택 비율 약 4%, 실업률 약 2.8%로 주택 시장 침체 우려가 전혀 없는 곳이다. 주택 시장 침체 당시에도 내국인 수요는 물론 외국인 수요가 몰려들면서 침체의 영향을 전혀 받지 않고 주택 시장 성장세를 유지할 수 있었다.

고용 시장이 안정적인 지역이 주택 시장 침체의 영향을 덜 받는다. 이런 도시들로는 대도시 인근 중소도시들이 많이 포함된다. [AP]


■ 그린빌

사우스 캐롤라이나주 그린빌의 현재 주택 중간 가격은 약 23만4,000달러로 매우 저렴한 편이다. 지역 부동산 전문가들에 따르면 그린빌에는 최근 젊은층 주택 구입자들이 속속 모여들고 있다. 인근 대도시 샬럿이나 애틀랜타에서 집을 처분하고 취업 기회를 찾아 그린빌로 이주하는 젊은층 인구가 최근 급격히 늘고 있다.

다국적 대기업 3M과 GE, 미쉘린 등이 그린빌의 주요 기업들로 안정적인 고용 시장을 책임지고 있다. 그린빌 주택 시장이 안정적인 또다른 이유는 주택 매물 공급이 원활히 이뤄지고 있다는 것이다. 최근 재개발 붐이 일면서 신규 주택 공급이 수요와 균형을 이루며 안정적인 주택 시장 회복을 이끌고 있다.

■ 앤 아버

미시건 주립대의 고향인 앤 아버는 탄탄한 지역 경제를 바탕으로 주택 시장 침체 우려가 없는 곳이다. 지역 부동산 에이전트에 따르면 실직으로 앤 아버를 떠나는 주민이 없을 정도로 안정적인 지역 경제가 주택 시장을 지탱하고 있다.

박물관과 공연장이 많은 것으로도 유명한 앤 아버는 주민들의 교육수준이 전국에 가장 높은 것으로도 잘 알려져 있다. 앤 아버의 주택 중간 가격은 약 28만6,000달러로 연간 약 10%의 상승률을 기록하고 있다.

■ 맨체스터

보스턴과 출퇴근 거리에 위치한 뉴 햄프셔주는 보스턴 지역 주택 수요가 흡수되는 지역이다. 보스턴 지역의 부족한 주택 재고와 살인적인 주택 가격을 피해 맨체스터에 주택을 구입하려는 수요가 많다.

반면 주택 가격은 보스턴의 약 3분의2수준에 불과하고 주택 매물 재고가 충분해 어렵지 않게 주택 구입이 가능하다. 현재 주택 중간 가격은 약 29만3,500달러이며 연간 주택 가격 상승률은 약 9%대다.

<준 최 객원 기자>

남문기 페이스북 바로가기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우측의 글자를 입력하세요.
관리자 로그인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0690 “치열한 구입 경쟁 뚫자” 돌아온 현금 구매자들
tonya 2017.04.27 1
tonya 2017.04.27 1
10689 집 보러가는 날은 홈 인스펙터가 되는 날
angie 2017.04.27 2
angie 2017.04.27 2
10688 “주택 구입 전 중·장기적 계획부터 세워라”
Ashley 2017.04.27 4
Ashley 2017.04.27 4
10687 높은 크레딧·넉넉한 다운페이 알뜰구매의 시작
Kara 2017.04.27 12
Kara 2017.04.27 12
10686 '콘도 가격 상승률 단독주택 따라잡나'
sharon 2017.04.26 15
sharon 2017.04.26 15
10685 의류·봉제·소매 '고전'…융자·건설 '호조…
jane 2017.04.26 11
jane 2017.04.26 11
10684 아마존 원주민에게 배우는 심장질환 예방법
Garden Grove 사… 2017.04.25 27
Garden Grove 사… 2017.04.25 27
10683 <공지> 뉴스타 부동산 제 89기(9 주차)뉴에이젠트 실무교…
교육부 2017.04.24 40
교육부 2017.04.24 40
10682 [건강이야기] 살찌지 않게 식사하는 방법들
Angela 2017.04.24 33
Angela 2017.04.24 33
10681 뉴스타 로고를 새기세요.
Garden Grove 사… 2017.04.24 20
Garden Grove 사… 2017.04.24 20
10680 스티브 김 선생님 금탑을 축하드립니다~~~ 12
제니 남 2017.04.24 42
제니 남 2017.04.24 42
10679 집값 상승에 재산세도 함께 껑충
tonya 2017.04.20 62
tonya 2017.04.20 62
경기 덜 타는 지역에 구입하면 침체 걱정 ‘뚝’
angie 2017.04.20 81
angie 2017.04.20 81
10677 집 보러가는 날은 홈 인스펙터가 되는 날
Kara 2017.04.20 90
Kara 2017.04.20 90
10676 'LA 카운티 자체 전력국 신설'
sharon 2017.04.19 63
sharon 2017.04.19 63
10675 <고침> 페이스북 "글래스 없이 스마트폰으로 AR시대 연다"
jane 2017.04.19 58
jane 2017.04.19 58
10674 결혼 결정만큼 중요한 첫 주택 구입 결정
Garden Grove 사… 2017.04.18 65
Garden Grove 사… 2017.04.18 65
10673 달라스 뉴스타 MRG 부동산에 많은 레퍼럴 바랍니다!
경영지원실 2017.04.17 91
경영지원실 2017.04.17 91
10672 <공지> 89 기(8 주차) 뉴스타 부동산 에이젠트 실무교육 4…
교육부 2017.04.17 60
교육부 2017.04.17 60
10671 뉴스타 로고를 새기세요.
Garden Grove 사… 2017.04.17 43
Garden Grove 사… 2017.04.17 43
10670 김 영주, 제인 김, 김 수연 선생님 금탑을 축하드립니다~~~ 14
제니 남 2017.04.17 62
제니 남 2017.04.17 62
10669 행복한 부활절 보내세요.
남문기 2017.04.14 54
남문기 2017.04.14 54
10668 ** HAPPY ESTER !!!**
나컴 2017.04.14 41
나컴 2017.04.14 41
10667 한인 선호지역 주택 리스팅 30% 이상 급감
tonya 2017.04.13 78
tonya 2017.04.13 78
10666 학군 뛰어나고 경찰·소방서 가까우면 ‘최고’
Angela 2017.04.13 62
Angela 2017.04.13 62
10665 워크인 클로짓·벽난로 등 있으면 ‘플러스’
angie 2017.04.13 48
angie 2017.04.13 48
10664 학군 뛰어나고 경찰·소방서 가까우면 ‘최고’
Kara 2017.04.13 100
Kara 2017.04.13 100
10663 Long Beach State’s Anna Kim hope to cap career with Big Wes…
howon 2017.04.12 68
howon 2017.04.12 68
10662 HELOC(홈에퀴티라인오브크레딧), 전문융자업체도 '옵션…
sharon 2017.04.12 72
sharon 2017.04.12 72
10661 의료보험 혜택, 어디까지 받을 수 있을까요?
jane 2017.04.12 37
jane 2017.04.12 37
글쓰기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board_bottom_nmk-fb.jpg



매물찾기 | 오피스 | 에이전트 | 커뮤니티 | 회사소개 | 계열사소개 | 한국부동산
ⓒ 1992-2012 New Star Realty Inc. All rights reserved.
Licensed in the State of California. Jenny Sung-Won Nam, DRE# 01096925
책임한계와 법적고지    
Powered By NIT eConsulting    
3030 W. 8th St. #200, Los Angeles, CA 90005  Tel 213-385-498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