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tarRealty.com: 뉴스타 부동산 - 미국 부동산 매매/렌트/리스/LA 아파트 || 칼럼 > 에이전트 칼럼 > 홍콩의 ''미친 집값''
NewStarRealty.com: 뉴스타 부동산 - 미국 부동산 매매/렌트/리스/LA 아파트

컬럼 모음집

홍콩의 ''미친 집값''

좌쉬아 김 2018-03-21 (수) 23:30 4개월전 2992  
부동산 가격이 천정부지로 치솟는 홍콩에서 20피트 컨테이너 1대 면적(126제곱피트)보다 약간 큰 ''초미니 아파트''가 무려 10억원이 넘는 가격에 팔렸다.

21일 홍콩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에 따르면 홍콩의 부동산 개발업체인 ''카오룽 디벨럽먼트'' 사가 폭푸람 지역에 짓는 350가구 아파트 중 209제곱피트 면적의 아파트가 786만 홍콩달러(약 11억원)에 팔렸다.

1제곱피트는 약 0.028평이므로, 209제곱피트는 약 5.9평이다. 5.9평 아파트가 11억원에 팔렸으므로, 1평에 무려 1억8천만원에 팔린 셈이다. 이 회사가 짓는 310제곱피트(약 8.7평) 아파트도 1천129만 홍콩달러(약 15억원)의 가격에 분양됐다.

지난해 몽콕 지역에서 157제곱피트(약 4.4평) 아파트가 306만 홍콩달러(약 4억2천만원)에 팔렸는데 이번에 그 기록마저 갈아치운 셈이다.

이처럼 상상을 초월하는 주택 가격은 홍콩인들이 내 집 마련 꿈을 아예 포기하게 하는 등 심각한 사회문제로 떠오르고 있다.

부동산 광고 회사 REA 사가 1003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응답자의 27%는 ''내 집을 마련할 수 있는 형편이 못 된다''고 답했으며, 16%는 ''집값이 너무 비싸서 집을 살 계획이 없다''고 답했다.

이러한 조사 결과는 홍콩의 낮은 임금 수준을 고려할 때 충분히 이해할 수 있는 것으로 여겨진다.

홍콩인의 월급 중간값은 1만7200홍콩달러(약 240만원)에 불과하지만, 아파트 가격은 1년 전보다 15.9% 폭등해 올해 2월 현재 제곱피트당 2만1203홍콩달러(약 290만원)를 기록했다.

1평이 35.58제곱피트이므로 홍콩의 집값은 평당 약 1억원이라는 얘기다. 월급 240만원을 한 푼도 쓰지 않고 30년 동안 모아야 겨우 8.6평짜리 아파트 한 채를 마련할 수 있다는 뜻이기도 하다.

이러한 터무니없는 집값으로 인해 홍콩에서는 내 집 마련은 물론 결혼까지 아예 포기하거나 뒤로 미루는 젊은이들이 갈수록 늘어나는 상황이다.

''나노 플랫''(nano flat), ''캡슐 홈''(capsule home), ''구두 상자 집''(shoe box home) 등으로 불리는 초미니 아파트 분양도 갈수록 늘어 2020년까지 2100가구가 분양될 예정이다.


남문기 페이스북 바로가기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우측의 글자를 입력하세요.

or